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오늘의건강

오늘의건강

햇빛 탓 피부 손상 막아주는 먹거리 3가지

2020-04-07 | 추천 0 | 조회 108

1. 두부

두부, 두유 등 콩 제품에는 이소플라본이 풍부하다.

미국영양학회 저널에 실린 연구에 의하면 이소플라본을 섭취한 생쥐는 자외선에 노출되더라도 주름이 적고 피부가 매끄러운 것으로 나타났다.

이소플라본이 피부를 팽팽하게 해주는 콜라겐을 보존해 주기 때문이다.

식물성 에스트로겐이라 불리는 이소플라본은 피부를 보호하는 효능은 물론 갱년기 장애를 앓는 여성에게도 도움이 된다.

2. 딸기

자외선에 의해 피부의 콜라겐이 파괴되고 염증이 생기면 주름살이 생긴다.

딸기 속에 포함된 엘라직산 성분은 이 과정을 차단시켜 주름살을 막아준다. 엘라직산은 피부 콜라겐을 죽이는 물질이 생기는 것을 차단하고 염증 반응도 줄여줘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손상을 방지한다.

여기에 안토시아닌도 들어있어 피부 세포의 녹화를 늦출 수 있다.

안토시아닌은 항산화 물질로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3. 커피

매일 커피를 한 잔 마시면 피부암 발병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미국 브링햄 여성 병원 연구팀에 따르면 기저 세포암 환자들이 커피 섭취를 통해 상태가 호전된 것으로 나타났다.

기저 세포암은 자외선 B와 연관돼 있고, 오랜 시간 자외선에 노출되면 발생하기도 한다. 피부암 환자를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커피가 기저 세포암 예방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밝혀진 것이다.

하지만 연구팀은 "연구 결과만 믿고 커피를 과다 섭취하는 것은 추천하지 않는다"며 "카페인이 피부암 예방에 효과가 있는지는 인종별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목록

등록
다음글

치아 건강에 좋은 먹거리 6가지

넷향기 2020-03-19
이전글

안 먹는데 살찐다? 의심할 만한 8가지

넷향기 2020-03-19
추천하기 스크랩 SNS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