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오늘의건강

오늘의건강

목욕, 건강하게 잘하는 방법

2019-10-17 | 추천 0 | 조회 1397

1. 식후 1시간 이후에 목욕하기

가벼운 샤워는 상관없지만 입욕이나 사우나 요법은 식후 1시간 이내에는 하지 않는 것이 좋다.

목욕을 하면 혈액순환이 좋아지고 전신 혈관이 이완되어 식후 소화기관으로 몰려야 되는 혈액이 충분하지 않게 된다.

그렇기에 잠시지만 소화기능이 떨어진다.


2. 음주, 약물 복용 후에는 목욕 금하기

알코올 섭취나 약물 복용 후에도 삼가야 한다.

알코올과 약물을 섭취하는 것만으로도 혈관 확장이 일어나는데 목욕이나 사우나를 하면 이러한 현상이 더 심해져 혈압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3. 물기는 수건으로 가볍게 눌러 제거하기

마른 수건으로 몸을 문질러 닦는 것은 물에 젖어 약해진 피부의 각질을 벗겨 좋지 않으므로 문지르면 안 된다.

수건으로 가볍게 눌러서 닦아주는 것이 피부 보호에 좋다.

목욕 후에는 바로 보습제를 충분히 발라 주어야 피부 건조증을 막고 가려움증이 생기지 않는다.


4. 수분 섭취는 15~20분 전

목욕을 하면 땀 배출과 소변 배출이 많아져 수분 손실이 크기 때문에 피부 탄력이 떨어지고 목이 마른다.

수분이 흡수되는 시간을 고려해 목욕하기 15~20분 전에 물 한잔을 마시고 시작하는 것이 좋다.

입욕 전 마시는 물은 몸속의 노폐물을 배출시키는 데에도 도움을 준다.


5. 입욕 시간은 15~25분

탕 속에 오래 앉아 있다가 일어나면 순간적으로 어지러움을 느낄 때가 있다.

전신 혈관이 이완되어 상체로 가는 혈액이 부족해져 현기증이나 가슴이 답답한 증상이 나타나면 심혈관에 무리가 가거나 욕실에서 넘어질 위험이 있다.

입욕시간은 25분을 넘지 않는 것이 좋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김지연 과장은 “목욕을 마치고 욕실 밖으로 나와 갑자기 찬 공기에 노출되면 혈관이 수축해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게 된다”며 “이때 혈압이 급격히 상승하고 관절을 둘러싼 활액막과 연골 조직도 유연성을 잃고 뻣뻣해져 통증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목욕을 마치기 전에 미지근한 물로 체온을 미리 내리고 밖으로 나와서도 물기를 빨리 닦아내야 한다”고 말했다. 

목록

등록
추천하기 스크랩 SNS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