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오늘의건강

오늘의건강

직장 내 왕따 대처법

2019-07-08 | 추천 0 | 조회 101

1. 왕따 상황을 인식하라

정당한 비판과 괴롭힘의 차이를 알고서 언어로 하는 지나친 공격에 대비하도록 한다. 

정당한 비판은 항상 업무와 관련된 것이지, 당신의 키나 몸무게, 옷차림, 대머리 등 일과 관련 없는 사안에 대해 언급하는 것이 아니다.



2. 망설이면 지게 된다

학교, 직장, 교도소 같은 곳에서 남을 괴롭히는 사람들은 모두 도발적인 행위나 말을 상대에게 먼저 건네면서 시험해본다. 

그다음 신중하게 상대의 반응을 측정한다.

처음 반응에서 당신이 머뭇거리면 그들은 당신을 희생양으로 제대로 골랐다고 생각하게 된다. 

그때 자신 있게 대응하면, 그들은 당신에게 별로 구미가 당겨하지 않는다.


예를 들어, 당신이 회의에서 발표를 하고 있는데 누군가가 무례하게 가로막는다면, 

즉시 손을 내밀어 제지를 하고 “실례지만, 제가 아직 끝나지 않았어요. 

먼저 끝내게 해주세요. 

당신이 이야기할 때 나도 방해하지 않겠어요”라고 말을 해라. 

그 다음 다시 부드럽게 하던 이야기를 이어가면 된다.



3. 몸동작이 말을 능가한다

몸동작을 자신 있게 하면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길 수 있다. 

회의에서 당신이 발표를 할 때 방해 당한 앞의 예를 들어보자.  

그 자리에서 만약 당신이 말은 정확하게 한다고 해도 어깨를 앞으로 구부정하게 한 채 자기 손을 내려다보면서 투덜거리는 목소리로 말을 한다면 당신이 말하고자 하는 내용이 제대로 전달될 수 있겠는가. 

그냥 말만 하는 것보다 그 말을 전달할 때 어떤 동작을 하느냐에 따라 훨씬 강력한 힘을 발휘할 수 있다.



4. 기록을 남겨라

일지에 기록을 남기는 것은 중재를 요청하기보다 자신이 괴롭힘을 당한 사실을 스스로 처리하기 위한 방편으로 아주 좋다. 

다른 사람들은 당신이 팀 위주로 일하는 사람이 아니라고 추정할 수 있고, 남을 괴롭히는 사람들은 직장 정치에 능할 뿐 아니라 희생자를 측면에서 공격한다. 

또 회사의 고위 경영진은 자기 업무 이외의 일이 추가되는 것을 달가워하지 않기 때문에 반드시 기록으로 남겨두는 것이 필요하다. 

당신이 피해 당사자라는 것을 확신시킬 필요가 있는 가장 중요한 사람은 바로 당신이다. 

모든 것을 기록해두면 당신이 잘못을 한 유일한 사람이 아니라는 것을 쉽게 알게 되므로 기록은 귀찮아하지 말고 해야 한다. 


본인 스스로 확신을 가져야, 숨 쉬듯이 자연스럽게 자신 있게 행동할 수 있는 것이다.

이것은 매우 단순해 보이지만 당신을 괴롭힘의 대상자에서 벗어나게 할 수 있다. 

한편 사건을 기록할 때는 5가지의 ‘W’가 들어있어야 한다.

즉 누가(who), 무엇을(what), 언제(when), 어디서(where) 그리고 목격자(witnesses)가 그것이다.


아울러 “나는 엄청난 충격을 받았다”와 같은 감정적인 말이나 “그는 사람들에게 상처 주는 것을 즐긴다”와 같은 판단을 내리는 표현은 피하도록 한다. 

반드시 남을 괴롭히는 사람 때문에 회사가 생산성 손실, 무단 결근, 매출 등과 관련하여 치르게 되는 추정 경비를 포함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회사에서 남을 괴롭히는 사람보다 더 윗선에 있는 누군가에게 사실을 알려라. 

그들은 그 난폭한 사람을 지지할 리가 없기 때문이다.



5. 소송은 신중히 하라

사람들은 지극히 자연스럽고 정상적인 반응의 일환으로 정의가 실현되기를 바란다. 

남을 괴롭히는 사람이 벌을 받고, 고위 경영진에게 괴롭힘을 알리고, 고용주들을 상대로 소송을 함으로써 권위가 회복되기를 바란다. 

그러나 모든 상황이 당신에게 유리하다고 생각한다면 그것은 착각이다. 

현재 직장 내 왕따 사건은 미국의 경우 62%가 보고되지 않고 있다.


근로자가 소송에서 이기기 힘든 경우가 많다. 

대기업들은 자금력이 충분하므로 오래 끌고 가기 때문이다.

목록

등록
다음글

성격은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넷향기 2019-05-30
이전글

다이어트 성공하는 좋은 습관

넷향기 2019-05-30
추천하기 스크랩 SNS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