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기 | 감성 | 건강 | 경제 | 고혈압 | 골다공증 | 관광 | 긍정 | 당뇨병 | 대화 | 리더십 | 문화 | 미술 | 부부 | 사업 | 산후풍 | 서비스 | 설득 | 성공 | 성인병 | 소통 | 손자병법 | 수면 | 스트레스 | 신뢰 | 심리 | 심리치료 | 아기 | 아토피 | 양육 | 웃음 | 유머 | 유행 | 의학 | 인문 | 인재 | 임신 | 자녀 | 자아 | 전략 | 정체성 | 창조 | 책임 | 취업 | 탈모 | 트랜드 | 학습 | 한의학 | 행복 | 혈관 | 환절기 | 황사 | 희망 |   강문호 목사 | 공병호 박사 | 국우석 한의사 | 김서곤 이사장 | 김성회 박사 | 김용석 교수 | 김우식 이사장 | 김종석 교수 | 김종수 소장 | 김철원 교수 | 김효겸 총장 | 박상희 소장 | 박소정 대표 | 박영택 교수 | 박재희 원장 | 박효종 교수 | 백승균 교수 | 송   자 이사장 | 신동기 박사 | 신상훈 교수 | 신완선 교수 | 유수연 대표강사 | 이남석 소장 | 이동환 교수 | 이민화 회장 | 이병준 대표 | 이순종 학장 | 이승남 원장 | 이시형 박사 | 이어령 교수 | 이여영 기자 | 이영권 박사 | 이영해 교수 | 이요셉 소장 | 이장우 CEO | 이준엽 대표 | 이지성 작가 | 이철환 작가 | 이현정 원장 | 임영수 목사 | 정연아 소장 | 정운찬 이사장 | 정혜윤 피디 | 제윤경 대표 | 조국래 박사 | 차동엽 신부 | 최윤규 대표 | 최윤희 방송인 | 최자영 부소장 | 최호준 총장 | 최환석 교수 | 표영호 대표 | 한근태 교수 | 현디나 | 호사카 유지 교수 | 홍하상 작가 | 황수관 박사 |
모바일 보기 새로운 동영상 고화질 보기 새로운 동영상 저화질 보기 추천 메일 보내기 마이컨텐츠에 담기
 
과일도 똑똑하게 먹어야 건강하다
현디나

안녕하세요. 넷향기 회원여러분, 솔고바이오메디칼 마케팅팀 현디나 입니다.
오늘은 '백세시대 똑똑한 건강식생활 - 과일도 똑똑하게 먹어야 건강하다'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몸에 좋은 음식은 잘 알고 먹으면 효과도 두 배, 건강도 두 배로 챙길 수 있습니다.
그 중 하나로 과일과 채소등이 있는데요, 특성에 따라 시간을 구별하여 먹는 방법이 있습니다.
아무리 몸에 좋은 음식이라도 시간대에 따라 섭취에 주의할 필요가 있는데요, 그동안 몸에 좋다고 무조건 먹기만 했다면, 이제부터 아침, 저녁 각각 그에 맞게 섭취하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과일을 좋아합니다. 과일은 언제 먹는 것이 제일 좋을까요? 많은 사람들이 밥을 먹고 나서 후식으로 과일을 먹습니다.

과일이 소화를 잘 되게 하기 때문에 식사 후 과일을 먹는 것이 좋다고 여기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실제로는 그렇지 않습니다. 식사 후에 바로 과일을 먹는 것은 독을 먹는 것과 같고 몸에 해로울 수 있습니다. 과일은 섭취 후 소화 되기까지 30분 정도 소요가 됩니다.
이전의 식사가 소화되지 않은 상태에서 또 다시 과일을 섭취하면 소화 시간이 길어져 위에 부담을 줄 수 있기 때문에 과일은 식전이나 식후에 일정시간이 지난후에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보통 과일의 비타민 성분은 활성화하는데 3~4 시간 정도가 걸려서 오후 보다 오전에 먹고 식후 보다 공복에 먹는 것이 좋습니다.

사람은 음식을 소화 시키는데 가장 많은 에너지를 소모하지만 과일을 소화시키는 데는 에너지가 거의 필요 없습니다. 과일은 소화시킬 필요가 없고 이미 소화되어 있다고 말해도 지나친 말이 아니며 사람이 섭취한 음식물은 4시간에서 8시간 동안 소화과정을 거쳐서 마지막에는 포도당, 과당, 글리세린(Glycerine),아미노산, 지방산으로 바뀝니다. 그러나 과일은 섭취하는 즉시 소화과정을 거의 거치지 않고 몸에서 포도당으로 바뀝니다. 과일에는 레몬산을 비롯하여 주석산, 사과산 같은 유기물이 들어 있으므로 소화액의 분비를 촉진하여 소화흡수를 돕습니다. 과일에는 과당이나 포도당 같은 단당류가 많이 들어 있고 이들 단당류는 위에서 소화 흡수 되지 않고 소장에서 흡수 됩니다.

즉 위에있는 음식물이 소장으로 내려가서 소장에서 흡수 되려면 2시간에서 4시간이 걸립니다. 그런데 밥을 먹고 나서 과일을 먹으면 과일은 먼저 먹은 음식이 소장으로 내려가는 동안 2시간에서 4시간을 위에 머물러 있어야 합니다. 식후 과일 섭취는 빨리 소화되는 과일이 위 속에서 오랫동안 머무르게 되면 부패가 진행 되어 해로운 독소가 몸과 장에 나쁜 영향을 미치게 되어서, 몸속에 독소가 생기고 체액이 산성이 되면 위가 팽창되어 부풀어 올라 위안이 늘어나 더부룩해 집니다. 과일이 위에서 오래 머무르면 발효하여 가스가 생겨서 위가 더부룩하고 그득하여 위에 들어 있는 음식물과 섞여서 부글부글 끓는 거처럼 되어 배속이 불편해 집니다. 그래서 밥 먹고 나서 과일을 먹는 습관이 있는 사람은 소화불량에 걸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또 과일에 들어 있는 탄니산은 음식에 들어 있는 단백질과 결합하여 단백질이 잘 소화되지 못하게 합니다. 식사뒤에 즉시 과일을 먹으면 위장 기능이 나빠지고 몸에도 해로워 지는데 머리카락이 빠지거나, 희어지며, 몸무게가 늘어나고 눈아래에 다클서클이 생기며 얼굴에 주름살이 생기고 피부와 근육에 멍울 같은 것이 현상이 생길수 있습니다. 그러나 과일을 섭취하는 원칙에 따라 먹으면 살결이 고와지고 몸매가 날씬하게 되며, 원기가 생기고 기력이 왕성하며 건강을 유지 할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과일은 언제 먹는 것이 가장 좋은까요?
아침에 과일을 먹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밥을 먹고 나서 과일을 먹으면 살이 찌고 위장이 비어 있을 때 과일을 먹으면 오히려 살이 빠집니다. 고기를 먹었을때는 4시간 뒤에 과일을 섭취하고 뷔폐식당 같은 곳에서 여러가지 음식을 섞어서 먹었을 때에는 8시간 뒤에 과일을 먹어야 하고 채소나 나물을 먹었을 경우에는 3시간 뒤에 과일을 먹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그렇게 먹어야 소화 흡수가 잘 되고 몸에도 제일 좋습니다.

그럼 오전, 오후에 알맞은 과일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밤에 먹으면 몸에 해로운 과일은 당도가 높은 과일이며 포도나 멜론, 처럼 달콤한 과즙에 당분이 풍부하게 들어 있는 과일은 칼로리도 높기 때문에 밤에 먹는 것은 금물입니다.

밤에 먹어도 좋은 과일은 체리, 키위, 바나나, 토마토, 복숭아, 파인애플이며 소화를 도와 주는 과일입니다.
아침에 먹으면 좋은 과일은 수박, 사과, 블루베리 입니다.
아침, 저녁 각각 시간대에 맞는 과일을 섭취하여 건강증진에 도움이 시길 바랍니다.

백세시대 똑똑한 건강식생활 - '과일도 똑똑하게 먹어야 건강하다'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