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기 | 감성 | 건강 | 경제 | 고혈압 | 골다공증 | 관광 | 긍정 | 당뇨병 | 대화 | 리더십 | 문화 | 미술 | 부부 | 사업 | 산후풍 | 서비스 | 설득 | 성공 | 성인병 | 소통 | 손자병법 | 수면 | 스트레스 | 신뢰 | 심리 | 심리치료 | 아기 | 아토피 | 양육 | 웃음 | 유머 | 유행 | 의학 | 인문 | 인재 | 임신 | 자녀 | 자아 | 전략 | 정체성 | 창조 | 책임 | 취업 | 탈모 | 트랜드 | 학습 | 한의학 | 행복 | 혈관 | 환절기 | 황사 | 희망 |   강문호 목사 | 공병호 박사 | 국우석 한의사 | 김서곤 이사장 | 김성회 박사 | 김용석 교수 | 김우식 이사장 | 김종석 교수 | 김종수 소장 | 김철원 교수 | 김효겸 총장 | 박상희 소장 | 박소정 대표 | 박영택 교수 | 박재희 원장 | 박효종 교수 | 백승균 교수 | 송   자 이사장 | 신동기 박사 | 신상훈 교수 | 신완선 교수 | 유수연 대표강사 | 이남석 소장 | 이동환 교수 | 이민화 회장 | 이병준 대표 | 이순종 학장 | 이승남 원장 | 이시형 박사 | 이어령 교수 | 이여영 기자 | 이영권 박사 | 이영해 교수 | 이요셉 소장 | 이장우 CEO | 이준엽 대표 | 이지성 작가 | 이철환 작가 | 이현정 원장 | 임영수 목사 | 정연아 소장 | 정운찬 이사장 | 정혜윤 피디 | 제윤경 대표 | 조국래 박사 | 차동엽 신부 | 최윤규 대표 | 최윤희 방송인 | 최자영 부소장 | 최호준 총장 | 최환석 교수 | 표영호 대표 | 한근태 교수 | 현디나 | 호사카 유지 교수 | 홍하상 작가 | 황수관 박사 |
모바일 보기 새로운 동영상 고화질 보기 새로운 동영상 저화질 보기 추천 메일 보내기 마이컨텐츠에 담기
 
피로! 간 때문일까? 간 때문이야!
이동환

오늘 피곤하신가요? 우리는 항상 피로 속에 살고 있습니다.
우리 몸에서 피곤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부위가 어디죠? 간이죠. 그래서 "간 때문이야"라는 말이 유행했었는데요.
정말, 간 때문일까요? 맞습니다. 간 때문에 오는 피로가 굉장히 많습니다.
오늘은 간에 대해서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우리가 피로를 느낄 때 가장 먼저 떠오르고 간, 간의 가장 큰 역할은 바로 해독 기능입니다.
몸속에 독소들이 계속 쌓여있으면 피곤할 수밖에 없죠. 그런 독소를 해독하는 것이 바로 간의 능력입니다.
또한 여러 가지 영양소를 저장하고 그것들을 새로운 물질로 만들어내는 것이 바로 간입니다.

그래서 피로를 느낄 때 항상 간 검사를 먼저 하게 되죠.
간 검사를 하는 방법은 가장 먼저 혈액 검사를 합니다. 혈액 검사로 간 기능의 수치를 봅니다.
그래서 'SGOT'라든가 'SGPT' 또는 'γ-GTP'의 수치가 높게 올라갔다면 '간세포가 파괴되고 있구나', '간에 문제가 있구나' 이렇게 확인하게 됩니다.
혈액뿐만 아니라 중요한 것은 초음파를 통해 간의 모양을 봐야 합니다. 간에 지방이 꼈는지 또는 혹이 생겼는지를 확인하게 됩니다.
그래서 간 검사를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항상 혈액 검사와 초음파 검사를 함께 해야 합니다.

그런데 간 수치가 정상인데도 피로를 느끼는 경우가 참 많습니다. 왜 그럴까요?
그건 바로 해독 기능이 떨어질 때 그럴 수 있습니다.
간에서 해독이 되느냐, 안 되느냐는 간 수치로 판단하기가 참 어렵습니다.
왜냐하면 간 수치는 이미 간에 간염이 생기거나 간에 병이 생겨서 간세포가 파괴될 때 나오는 수치입니다.
해독 기능은 간세포 안에서 일어나는 일이기 때문에 파괴되지 않아도 해독 기능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해독 기능이 떨어지면 피로를 느낍니다.

간이 해독할 독소가 그렇게 많으냐고 질문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런데 정말 많습니다.
우리는 현대 사회로 오면서 아주 많은 독소 속에서 살고 있습니다.
우리가 접하는 독소들을 생각해보면, 음식 속에 있는 첨가물들... 가공된 모든 음식에는 첨가물이 들어있죠.
과자, 음료수, 주스, 라면, 우유, 아이스크림 등등 모두 첨가물이 들어있죠.
이런 화학적인 첨가물들이 우리가 해독해내야 될 식품 첨가물입니다.
우리가 하루에 60가지의 첨가물들을 먹게 된다고 얘기할 정도로 아주 심각한 상태에 있습니다.
이러한 물질들은 사람뿐만 아니라, 동물들의 몸속에서도 발견될 정도로 심각합니다.
2005년도에 한 언론매체에 의하면 플라스틱 속에 들어있는 'PCB'라는 환경 유해 물질이 북극에 사는 곰에서도 검출되었다고 합니다.
이미 지구 전체가 이러한 환경 유해 물질에 오염되어 있기 때문에 언제나 그러한 독소들을 접하며 살아갈 수밖에 없습니다.
플라스틱 용기, 아이들 장난감, 세제, 화장품, 건축 자재에서 나오는 독소들을 피할 수 없기 때문에 간의 해독 기능을 항상 신경 쓰면서 살아야 조금 더 건강하게 살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물론, 독소를 줄여야겠죠. 독소를 줄이려면 인스턴트 음식을 피하고 플라스틱 그릇도 피해야 합니다.
호일 랩, 알루미늄 랩도 주의해야 하고 살충제, 섬유탈취제, 공기청정제도 가능하면 적게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해독 기능을 높이기 위해서 꼭 필요한 것은 해독할 때 간세포 속에서 해독을 담당하는 물질들을 많이 섭취해야 합니다.
일단, 물을 하루에 2L 이상 충분히 마셔야 합니다.
그리고 여러 가지 필수 비타민, 필수 미네랄도 해독에 꼭 필요한 물질이므로 충분히 드셔야 합니다.
그리고 정말 중요한 것은 아미노산입니다.
아미노산은 해독 2단계 과정에서 해독을 마무리하는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그래서 아미노산을 많이 드셔야 합니다.
아미노산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은 바로 단백질이므로 단백질을 충분히 드셔야 합니다.
그런데 단백질을 생각하면 고기 종류가 떠올라 콜레스테롤을 걱정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걱정하지 마세요. 지방을 뺀 상태로 단백하게 드신다면 문제가 없습니다.

단백질, 필수 미네랄, 필수 비타민, 여러 가지 항산화 물질들을 충분히 드셔서 간의 해독 기능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것이 피로를 줄이고 활기차게 사는 방법입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