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기 | 감성 | 건강 | 경제 | 고혈압 | 골다공증 | 관광 | 긍정 | 당뇨병 | 대화 | 리더십 | 문화 | 미술 | 부부 | 사업 | 산후풍 | 서비스 | 설득 | 성공 | 성인병 | 소통 | 손자병법 | 수면 | 스트레스 | 신뢰 | 심리 | 심리치료 | 아기 | 아토피 | 양육 | 웃음 | 유머 | 유행 | 의학 | 인문 | 인재 | 임신 | 자녀 | 자아 | 전략 | 정체성 | 창조 | 책임 | 취업 | 탈모 | 트랜드 | 학습 | 한의학 | 행복 | 혈관 | 환절기 | 황사 | 희망 |   강문호 목사 | 공병호 박사 | 국우석 한의사 | 김서곤 이사장 | 김성회 박사 | 김용석 교수 | 김우식 이사장 | 김종석 교수 | 김종수 소장 | 김철원 교수 | 김효겸 총장 | 박상희 소장 | 박소정 대표 | 박영택 교수 | 박재희 원장 | 박효종 교수 | 백승균 교수 | 송   자 이사장 | 신동기 박사 | 신상훈 교수 | 신완선 교수 | 유수연 대표강사 | 이남석 소장 | 이동환 교수 | 이민화 회장 | 이병준 대표 | 이순종 학장 | 이승남 원장 | 이시형 박사 | 이어령 교수 | 이여영 기자 | 이영권 박사 | 이영해 교수 | 이요셉 소장 | 이장우 CEO | 이준엽 대표 | 이지성 작가 | 이철환 작가 | 이현정 원장 | 임영수 목사 | 정연아 소장 | 정운찬 이사장 | 정혜윤 피디 | 제윤경 대표 | 조국래 박사 | 차동엽 신부 | 최윤규 대표 | 최윤희 방송인 | 최자영 부소장 | 최호준 총장 | 최환석 교수 | 표영호 대표 | 한근태 교수 | 현디나 프로 | 호사카 유지 교수 | 홍하상 작가 | 황수관 박사 |
모바일 보기 새로운 동영상 고화질 보기 새로운 동영상 저화질 보기 추천 메일 보내기 마이컨텐츠에 담기
 
음식을 바꾸면 피로가 없어집니다.
이동환

"요즘 피로하지 않으세요?"라는 질문을 했을때 "제 저는 전혀 피로하지 않고 활력이 넘칩니다."라고 대답하실 수 있는 분이 과연 몇분이나 될까요.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많은 분들이 항상 피로에 힘들어 하십시다.
저는 오늘 '먹는 음식을 바꾸면 피로가 사라진다.'는 중요한 말씀을 드리려고 합니다.
피로가 생기는 원인을 보면 물론 질병에 의해 생기는 경우도 있지만 오늘 말씀드리는 것은 질병이 전혀 없는데도 불구하고 일상생활에서 피로할 때는 세포기능이 떨어졌다고 봅니다.
세포는 에너지를 만들고 활력을 만들고 독소를 해독하는 여러 가지 기능들이 있는데 이러한 기능들이 제대로 작동을 못하기 때문에 피로를 느끼는 겁니다.
그렇다면 세포기능을 높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제가 많은 환자들을 만나고 연구를 통해서 세포기능이 떨어지는 이유를 세 가지로 요약해 보면 음식, 수면, 스트레스입니다.
이중에서 음식에 대한 이야기를 해드리려고 합니다.
우리가 음식만 잘 바꿔도 굉장히 많은 세포기능을 유지시키고 좋게 할 수가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저한테 "어떤 음식을 먹어야 하나요?" 라고 물어보십니다.
그런데 저는 오늘 어떤 음식을 먹어야 하는지를 말씀드리기 전에 어떤 음식을 안 먹어야 하는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첫째, 너무 단음식입니다. 설탕이 많이 들어가 있는 음식.
우리가 피곤하면 단것을 좀 먹으면 피로가 풀리는 것 같은데 왜 그럴까 의아하시죠.
그것은 단것을 먹으면 잠깐은 피로가 풀리는 것 같지만 장기적으로 단 음식을 많이 먹게 되면 우리는 만성피로에 빠지기가 쉬워집니다.
그 이유는 단 음식을 먹으면 혈당이 빨리 올라가게 되는데 그러면 우리 췌장에서는 그것을 감지해서 혈당을 떨어뜨리기 위해 인슐린을 분비하게 됩니다.
인슐린이 분비되면 혈당이 떨어지면서 저혈당이 생기는데 그때 피로를 느끼고 우리는 그때 저혈당을 막아주기 위해서 다른 호르몬들이 나오는데 그 호르몬 중에 대표적인 호르몬이 바로 부신에서 나오는 호르몬입니다. 이 호르몬들이 나와서 혈당이 떨어지는 것을 막아주게 되는데 이 부신호르몬은 스트레스를 받을 때 나오는 호르몬입니다.
즉, 저혈당이 생기는 것 자체가 몸에 굉장히 큰 스트레스로 작용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롤러코스터 현상이 생기면 계속해서 부신을 자극하게 되고 그러다보면 부신기능이 떨어지면서 나중에는 만성피로가 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롤러코스터 현상이 생기면 허기가 지면서 무언가를 먹고 단 음식을 찾으면서 칼로리를 많이 섭취하게 되어 살도 쉽게 찌게 됩니다. 그래서 우리는 단 음식을 반드시 피하라는 말씀을 드립니다.
뿐만 아니라 에너지를 만드는 우리 몸속의 기능들을 활성화시키기 위해서 에너지를 만드는 공장(미토콘드리아)를 보호해야 하기 때문에 미토콘드리아를 망가뜨리는 음식들을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바로 굉장히 많은 인스턴트식품들, 튀긴 음식들, 여러 가지 화학물질들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들을 피하시는 것이 좋고 저는 밀가루 음식도 너무 많이
드시지 마시라고 말씀을 드립니다. 왜냐하면 밀가루 음식도 물론 사람마다 다르지만 많이 섭취하면 혈당이 바로 올라가기 때문에 마찬가지로 인슐린 분비를 촉진시킬 수 있습니다.
그리고 카페인도 너무 많은 양은 줄이시고 적당하게 드시는 것이 좋고 청량음료나 케익 등의 단 음식들도 가능하면 피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렇다면 권장하는 음식으로는 바로 현미밥입니다.
저는 몇 년 전부터 집에서 현미를 100%로 먹고 있습니다.
굉장히 깔깔할 것 같지만 현미와 찹쌀현미를 섞어서 드시면 훨씬 깔깔하지 않게 드실 수 있고 이런 맛에 습관이 되면 오히려 씹는 맛이 더 좋게 느껴집니다. 그래서 가능하면 현미로 식사를 바꾸시고 많은 야채와 과일 속에 들어있는 비타민과 미네랄을 충분하게 섭취하셔야 됩니다. 그런데 사실 이것이 음식으로 섭취하기가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저는 질 좋은 영양제를 같이 드시는 것도 권장을 하고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오메가3도 반드시 챙겨 드셔야 합니다.
오메가3는 많은 역할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세포막을 말랑말랑하게 만들어 줍니다.
세포막이 딱딱한 경우에는 우리가 아무리 좋은 영양소를 먹어도 비타민이나 미네랄이 세포 속으로 들어가기가 어려워집니다. 그래서 반드시 오메가3와 함께 좋은 영양소들을 충분히 드셔주시는 것이 건강하게 세포기능을 유지시켜주는데 꼭 필요한 식이요법이라고 생각됩니다.
지금까지 먹으면 안 되는 것, 먹어야 할 것에 대해서 말씀드렸는데 많은 환자분들이 이렇게 물어보십니다. "평생 이런 음식은 못 먹고 사는 건가요?" 저는 이렇게 대답합니다. 평생 못 먹는 것은 아닙니다.
세포기능은 시소와 같습니다. 세포가 나쁜 쪽으로 기울면 기능이 나빠지고 좋은 쪽으로 기울면 세포기능이 좋아집니다. 평소에 좋은 음식을 드시면서 가끔 나쁜 음식을 드시는 것은 완전히 기울지는 못합니다.
다만 이것이 완전히 나쁜 쪽으로 기울지 않게끔 잘 유지하시면서 적당히 드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내가 하루에 얼마나 많은 좋은 음식을 먹고 얼마나 나쁜 음식을 먹는지를 체크해 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그것을 통해서 밸런스를 유지해가면서 시소를 좋은 쪽으로 유지시키면서 가시는 것, 그것이 바로 나의 세포를 건강하게 만들고 나의 피로를 없애는 중요한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