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기 | 감성 | 건강 | 경제 | 고혈압 | 골다공증 | 긍정 | 당뇨병 | 대화 | 리더십 | 문화 | 미술 | 부부 | 사업 | 산후풍 | 설득 | 성공 | 성인병 | 소통 | 손자병법 | 수면 | 스트레스 | 신뢰 | 심리 | 아기 | 아토피 | 양육 | 웃음 | 유머 | 유행 | 인문 | 인재 | 임신 | 자녀 | 자아 | 전략 | 정체성 | 창조 | 책임 | 취업 | 탈모 | 트랜드 | 학습 | 행복 | 혈관 | 환절기 | 황사 | 희망 |   강문호 목사 | 공병호 박사 | 김서곤 이사장 | 김성회 박사 | 김용석 교수 | 김우식 이사장 | 김종석 교수 | 김종수 소장 | 김효겸 총장 | 박상희 소장 | 박영택 교수 | 박재희 원장 | 박효종 교수 | 백승균 교수 | 송   자 이사장 | 신동기 박사 | 신상훈 교수 | 신완선 교수 | 유수연 대표강사 | 이남석 소장 | 이동환 교수 | 이민화 회장 | 이병준 대표 | 이순종 학장 | 이승남 원장 | 이시형 박사 | 이어령 교수 | 이여영 기자 | 이영권 박사 | 이영해 교수 | 이요셉 소장 | 이장우 CEO | 이준엽 대표 | 이지성 작가 | 이철환 작가 | 이현정 원장 | 임영수 목사 | 정연아 소장 | 정운찬 이사장 | 정혜윤 피디 | 제윤경 대표 | 조국래 박사 | 차동엽 신부 | 최윤규 대표 | 최윤희 방송인 | 최호준 총장 | 최환석 교수 | 표영호 대표 | 한근태 교수 | 호사카 유지 교수 | 홍하상 작가 | 황수관 박사 |
모바일 보기 새로운 동영상 고화질 보기 새로운 동영상 저화질 보기 추천 메일 보내기 마이컨텐츠에 담기
 
리더의 연륜이 중요하다 - Ⅱ
신동기

우리가 중국역사를 소재로 한 소설을 읽다 보면 가장 재미있는 주제가 초한지와 삼국지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초한지에서는 유방과 항우가 천하를 두고 쟁패를 하는 것입니다. 삼국지는 유비, 조조, 손권 천하 삼분을 하는 내용이 나옵니다. 그런데 초한지나 삼국지에서 궁극적으로 이긴 자는 어느 정도 연륜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먼저 초한지를 살펴보면 유방과 항우가 세 대결을 하는 데 유방은 항우한테 객관적인 조건으로는 도저히 이길 수가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개인적인 능력, 카리스마, 영웅적인 모습뿐 아니라 실제 전쟁에서 승리한 횟수에서도 유방은 항우에게 비교 상대가 되지 않았습니다. 항우는 24살에 거병을 하고 31살에 사망하는 데 7년간 70회를 싸웁니다. 그런데 한 번도 진 적이 없습니다. 반면 유방은 대부분 싸움에서 집니다. 그런데 어떻게 유방이 결국 대권을 잡았는지에 대해서 우리가 자세히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저는 나이와 연륜이 결정했다고 생각합니다. 유방은 항우보다 14살이 많습니다. 항우가 24살에 거병을 했을 때 그때 유방의 나이가 38살이었고 항우가 31살에 죽을 때 유방은 45살이었습니다.

여러분 아시다시피 초한지는 진시황제, 진나라를 마감하고 한왕조를 여는 사이에 있었던 일입니다. 처음에는 유방과 항우가 반란군 쪽의 같은 편이었습니다. 진승(陳勝)과 오광(吳廣)의 반란이 일어나면서 유방과 항우가 같이 덩달아서 일어났던 것입니다. 항우를 주축으로 나중에 천하를 평정한 다음에 유방과 항우가 용쟁호투를 합니다. 그래서 결과적으로는 유방이 천하를 잡습니다. 유방이 천하를 잡는 이유는 나이였다고 생각합니다.

항우는 요즘 사람들이 이미지로 비교하면 초등학교 때부터 고등학교 때까지 한 번도 1등을 놓쳐보지 않은 공부를 잘하는 수재학생으로 보시면 됩니다. 이런 학생이 수재들만 모이는 대학에 갔는데 그곳에서 계속 1등 하기는 힘든 일일 겁니다. 그곳에서 2등을 하고 중간 정도 성적이 나왔을 때 그 좌절감은 이루 말할 수가 없을 것입니다. 그런데 그때 연륜이 있고 나이가 좀 있다면 세상을 조금 아니까 자기가 삭힐 수가 있는데 항우는 그것을 삭히질 못했습니다. 그래서 결국 항우의 마지막 싸움인 오강포전투에서 유방한테 몰리면서 싸움을 거의 포기하게 됩니다. 마지막 오강포전투를 하기 전날 사랑한 여인인 우희(우미인)와 같이 칼춤을 추고 난 다음에 우미인의 목을 칩니다. 그 다음 날 말을 탄 병사들 26명을 이끌고 마지막 오강포전투를 하고 결국 자결해서 죽습니다.

오강포전투가 천 년이 지나고 난 다음에 당나라 말기 때 두목이라는 유명한 시인이 그 장소를 방문합니다. 그때 쓴 시가 제오강정이라는 시입니다. 거기에 권토중래라는 내용이 나옵니다. 시에 勝敗兵家事不期(승폐병가사불기) 包羞忍恥是男兒(포수인치시남아) 江東子弟多才俊(강동자재다재준) 捲土重來未可知(권토중래미가지) 이런 내용이 나옵니다.
勝敗兵家事不期(승폐병가사불기)는 이기고 지는 것은 싸움에 있어서 우리가 예정할 수 없다.
包羞忍恥是男兒(포수인치시남아) 수치를 끌어안고 치욕을 참아내는 것이 남자의 역할이다.
두목의 주장은 남자는 온갖 수치와 부끄러움을 참아내는 것이 진정한 남자라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江東子弟多才俊(강동자재다재준) 항우가 오강포전투에서 삶을 마칠 것을 각오하고 강동으로 건너갈 것 같으면 많은 호걸이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마지막으로 捲土重來未可知(권토중래미가지) 흙먼지를 날리면서 다시 온다면 어찌 알 수 있겠느냐
흙먼지를 날리면서 강동의 자재 호걸들을 모아서 다시 유방하고 전쟁한다면 누가 이길지 어찌 알겠느냐 하는데 항우는 7년 동안 70회 전쟁에서 한 번의 패배의 치욕을 참지 못하고 결국 자기의 삶을 마감했습니다. 오늘날까지도 중국에서 아주 유명한 패왕별희라는 경극은 항우가 우미인하고 헤어지는 장면을 경극으로 만든 유명한 작품입니다. 이 작품은 오늘날까지도 많은 사람에게 회자는 되고 있지만 결국 역사의 주인공은 되지 못했습니다.

이렇게 연륜이 중요하다는 내용은 삼국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삼국지를 읽다 보면 주인공이 유비라고 생각은 하는 데 등장하는 분량으로 봐서는 상당히 헷갈립니다. 제갈공명의 역할이 굉장히 컸기 때문입니다. 한 사람이 태양인 군주시대 때 부하가 군주의 얼굴을 가릴 정도로 큰 공을 세우면 그건 공이 아니라 반역입니다. 우리가 성경에서 사울을 위해서 다윗은 싸웠습니다. 그래서 골리앗을 죽인 것입니다. 그렇지만 그것은 사울이라는 태양을 가리는 너무 큰 공이었습니다. 이건 반역입니다. 그래서 사울이 계속 다윗을 죽이려고 하는 것입니다. 초한지에 나오는 유방과 한신의 관계도 한신은 유방의 부하였지만, 굉장히 뛰어난 장수였습니다. 그래서 결국 한신은 유방의 손에 죽게 됩니다. 큰 공을 세웠는데 그 공이 유방을 가릴 정도가 되었던 것이죠.

삼국지에서는 제갈공명이 이룬 성과들이 유비, 조조 등 어떤 인물도 가릴 정도로 대단한 성과입니다. 그런데 사울과 다윗의 관계, 유방과 한신의 관계처럼 역적으로 몰리는 그런 상황이 발생하지 않았을까? 이건 곰곰이 생각해보면 연륜입니다. 유비가 제갈공명을 찾아가서 삼고초려를 할 때 유비의 나이는 47살이었습니다. 그때 제갈공명은 27살이었습니다. 20년 차이나 납니다. 그래서 유비 입장에서는 절대 지분은 꽉 쥐고 있는 거예요. 제갈공명이 잘해서 다윗처럼 많은 사람한테 인정을 받고 유명해진다면 그건 이름만 높아질 뿐이지 실제 지분은 자기가 쥐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 정도로 충분히 알고 행동할만한 그런 연륜이었습니다. 결국, 20년 더 어린 제갈공명을 활용해서 제갈공명도 역사의 주인공이 되고 유비는 역사의 주인이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리더의 연륜이 매우 중요하다는 말씀을 드릴 수 있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