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감기 | 감성 | 건강 | 경제 | 고혈압 | 골다공증 | 관광 | 긍정 | 당뇨병 | 대화 | 리더십 | 문화 | 미술 | 부부 | 사업 | 산후풍 | 서비스 | 설득 | 성공 | 성인병 | 소통 | 손자병법 | 수면 | 스트레스 | 신뢰 | 심리 | 심리치료 | 아기 | 아토피 | 양육 | 웃음 | 유머 | 유행 | 의학 | 인문 | 인재 | 임신 | 자녀 | 자아 | 전략 | 정체성 | 창조 | 책임 | 취업 | 탈모 | 트랜드 | 학습 | 한의학 | 행복 | 혈관 | 환절기 | 황사 | 희망 |   강문호 목사 | 공병호 박사 | 국우석 한의사 | 김서곤 이사장 | 김성회 박사 | 김용석 교수 | 김우식 이사장 | 김종석 교수 | 김종수 소장 | 김철원 교수 | 김효겸 총장 | 박상희 소장 | 박소정 대표 | 박영택 교수 | 박재희 원장 | 박효종 교수 | 백승균 교수 | 송   자 이사장 | 신동기 박사 | 신상훈 교수 | 신완선 교수 | 유수연 대표강사 | 이남석 소장 | 이동환 교수 | 이민화 회장 | 이병준 대표 | 이순종 학장 | 이승남 원장 | 이시형 박사 | 이어령 교수 | 이여영 기자 | 이영권 박사 | 이영해 교수 | 이요셉 소장 | 이장우 CEO | 이준엽 대표 | 이지성 작가 | 이철환 작가 | 이현정 원장 | 임영수 목사 | 정연아 소장 | 정운찬 이사장 | 정혜윤 피디 | 제윤경 대표 | 조국래 박사 | 차동엽 신부 | 최윤규 대표 | 최윤희 방송인 | 최자영 부소장 | 최호준 총장 | 최환석 교수 | 표영호 대표 | 한근태 교수 | 현디나 프로 | 호사카 유지 교수 | 홍하상 작가 | 황수관 박사 |
모바일 보기 새로운 동영상 고화질 보기 새로운 동영상 저화질 보기 추천 메일 보내기 마이컨텐츠에 담기
 
디자인의 힘, 창의사회와 디자인적 사고
이순종

이순종교수입니다. 이 시간에는 디자인의 힘, 창의사회와 디자인적 사고에 대하여 말씀드리겠습니다.

21세기 창의사회의 도래와 더불어 창조의 핵심기능으로서 디자인 전문분야의 비중이 더욱 커져가고 있습니다. 
미래학자 다니엘 핑크는 그의 책 ‘미래가 온다(A Whole New Mind)’에서 19세기 산업사회는 공장근로자가, 20세기 정보화 사회는 지식근로자가 중시되었다면, 21세기 창의와 개념의 사회에서는 예술가와 디자이너가 각광을 받는 시대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는 21세기 창의사회는 우뇌의 시대로서, 이 시대는 ‘디자인, 스토리, 전체, 감성, 놀이, 의미’ 등의 6가지 감각이 중시되고, 특히 이들을 아우르는 예술과 디자인의 가치가 매우 중요해지고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나아가 최근 주간경제지 ‘비즈니스위크’는 창조성을 특집으로 다루는 기사에서 ‘미래의 경영대학은 디자인대학이 대신할 수도 있다‘ 라며 ‘산업의 경영자들이 창조적 인재를 구하기 위하여 이제 디자인대학으로 발걸음을 돌리고 있다’라고 기술하고 있습니다.  
또한 애플의 스티브 잡스는 2005년 스탠포드 대학교 졸업식에서의 축사에서, 그가 다녔던 리드대학에서 청강한  ‘타이포그래피’ 디자인클래스가 후에 그가 애플제품을 혁신적으로 창조해 나가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술회하고 있어, 디자인이 창조성의 계발과 커다란 함수관계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최근 들어 디자인의 힘은 제품이나 산업, 도시를 혁신시키는 역할을 넘어, 창조성을 발전시키는 동력으로서, 그리고 창조적 사고의 중심 모델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추이는 이미 MIT의 미디어랩, 스텐포드의 D(디자인)-스쿨, 하버드의 I(이노베이션)-lab 등의 선진대학들이 창조적 교육과 연구프로그램을 진작시키기 위하여, 공학이나 경영에 예술과 디자인분야의 창조적 사고와의 융합을 강화하고 있는 것을 통해서 잘 알 수 있습니다. 
더 나아가 2010년도에 새롭게 설립된 핀란드의 창조대학인 알토대학교는 21세기의 새로운 창조적 인재상을 교육하기 위하여 기존 헬싱키예술디자인대학교, 헬싱키경영대학교, 헬싱키공과대학교를 연합하여 예술과 디자인을 창조적 학문의 중심으로 하며, 새롭게 설립된 혁신대학교로서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또한 흥미로운 것은 아인슈타인, 뉴턴, 버지니아 울프, 스트라빈스키 등 역사상 가장 위대했던 각 분야의 창조적 리더들의 창조적 사고법을 13가지의 유형으로 정리한 교육학자 로버트 루트 번스타인의 책 ‘생각의 탄생’을 보면, 창조적 리더들에게서 나타나는 공통적 유형, 예로 ‘예리한 관찰, 가치패턴의 인식, 형상화, 감정의 이입, 모형 만들기, 서로 다른 가치의 통합’등은 바로 디자인적 사고들과 유사하다는 점입니다. 
그리하여 추론하여 볼 때 디자인적 사고가 창조적 방법의 전형이 됨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디자인적 사고, 즉  디자인 싱킹은 디자인기반의 창의적 혁신방법입니다. 그리고 디자인적 사고는 크게  미래상상과 통찰, 다학제적 융합, 시각적 종합 등  세 가지 범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첫 번째 디자인적 사고인 미래를 꿈꾸고 상상하는 것은 디자인의 중요한 역할입니다. 흔히 디자이너는 예민한 감수성으로 인간의 잠재적인 욕구를 관찰하고 미래의 삶과 가치를 통찰하여  ’아하, 이것은 내가 원하던 것인데‘와 같은 미래의 가치를 제안합니다. 
또한 디자이너는 인간의 바람직한 삶과 그 환경에 도달하기 위하여 미래비전을 정립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두 번째 디자인적 사고인 다학제적 융합은 디자인 시 사물과 대상의 가치를 전체적으로 바라보며 통합하는 자세입니다. 
디자인과정은 바로 인간의 필요를 발견하고, 실현가능한 기술을 적용하여, 사회에 유용하고 환경에 조화로운 사물의 가치를 구체화 시키는 과정입니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인간, 기술, 사회, 환경, 미학 등 다양한 학제적 가치들을 균형 있게 융합하여야만  굿디자인이 창조될 수 있는 것입니다. 
디자이너는 바람직한 디자인의 결과를 도출하기 위하여 이러한 다양한 다학제적 가치들을 조화롭게 융합시키는 코오디네이터의 역할을 수행합니다.
 
세 번째 디자인적 사고인 시각적 표현능력은 디자이너의 전문성 중 매우 중요한 것입니다. 
스케치와 드로윙, 모형 만들기 등의 시각적 표현능력은 다학제적인 가치의 융합과정에서 필요한 가치들을 효과적으로 표현하고, 타 학제와 보다 손쉽게 커뮤니케이션하며, 가치를 종합하고 완성시켜 나가는데 매우 중요한 도구적 역할을 수행합니다. 
이론에 의하면 ‘인간은 대상의 가치인식의 80%를 시각에 의존한다.’ 하여 사물의 가치인식과 커뮤니케이션에 있어서 시각적 표현의  중요성을 잘 알 수 있습니다. 
또한 ‘물질과 인간의 대화는 외관으로부터 시작 된다’는 점에서도 시각적 표현은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물은 스스로 그 자신을 대변할 수 없기 때문에 좋은 디자인은 ‘시각적 표현을 통하여 그들이 무엇이며 무엇을 하는가를 잘 전달할 수 있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디자인 싱킹은, 인간의 욕구에 부응하여 미래 비전을 그리고, 상상력과 통찰력을 익히며, 다학제적 융합의 능력과 시각적 표현기술의 터득을 통하여 모든 문제해결을 위한 창조적 능력을 배양시켜 줍니다. 이를 터득하기 위해서는 일상생활에서 흔히 만나는 문제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디자인적 사고와 경험을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감사합니다.